오피니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층간소음 항의를 받은 당신이 꼭 알아야 할 것들(1)
 
전국아파트신문   기사입력  2023/09/04 [14:29]

 

▲사) 주거문화개선연구소

차상곤소장  © 전국아파트신문

최근 7년 동안 층간소음으로 고통받은 아랫집에 윗집이 1500만원을 배상하라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한국환경공단이 2019년 2월 A씨 집에서 소음을 측정한 결과 41(데시벨)이 나왔고이는 올해 개정된 기준(39)은 넘어선 수준이었다건물 임차나 실직 등은 인과를 인정할 증거가 없어 받아들여지지 않았지만 7년여간 받은 정신적 고통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위자료가 1500만원으로 정해졌다법원판결을 놓고 보면아랫집의 승리인 것 같지만그 내면을 들여다보면 층간소음으로 인해 4년에 가까운 긴 법적 싸움과 일반인은 도저히 상상하기 힘들 정도의 정신적인 고통 등을 종합할 때 마냥 축하만 받을 판결은 아닐 것이다.

또한이 판결로 아랫집이 층간소음의 고통에서 완전하게 벗어난 것도 아니기 때문에 층간소음으로 인한 지난 시간의 고통에 대한 작은 위로가 되었다고 하는 것이 더 정확하다이러한 측면에서 필자는 층간소음 문제의 접근방법으로 법적인 측면보다는 쉽지는 않지만 당사자간 직접 또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이웃간에 지속적인 관계 개선을 위한 노력을 권한다.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와 주거문화개선연구소의 통계에 따르면아랫집의 민원은 75%이고윗집의 항의성 민원은 25%이다아랫집이 가장 많이 제기하는 민원은 해마다 변함없이 아이들 뛰는 소음이다재차 말하지만 법적싸움이든이사를 가든 층간소음에 완전 해결이란 없다그렇다고 방법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필자의 경험을 통해 윗집과 아랫집이 서로 평화롭게 살 수 있는 몇 가지 방법을 소개한다어느 날 갑자기 아랫집으로부터 층간소음 문제로 항의 전화나 방문을 받았다면가장 먼저 생각해야 할 것과 행동해야 할 것이 있다층간소음이 심하다고 곧바로 인터폰을 하거나 초인종을 누르는 아랫집은 거의 없다는 것이다.

우리는 사생활과 개인 정보를 중시하는 시대에 살고 있기 때문에 이 같은 일이 기분 좋은 것은 아니라는 걸 아랫집도 알고 있다그래서 할까 말까 수십 수백번 고민하고어떤 말로 마음을 전해야 오해 없이 이웃끼리 척을지지 않을까 생각하고 또 생각한 끝에 어렵게 인터폰을 하거나 방문을 결정하게 되는 것이다이대로는 숨이 막히고 공포스럽고 우울증에 걸려 죽을 것 같은 심정의 끝에 나온 행동이다이러한 상황에 처한 윗집이 있다면지금부터 중요한 이야기를 할테니귀를 기울여야 한다이때 윗집이 절대 하지 말아야 하는 말과 행동이 있다.

우리 집에서 내는 소리가 아니에요.” “내가 내 집에서 맘대로 걷지도 못합니까?” “ 우리 윗집도 소음이 심하지만 나도 다 참고 살아요.” “아무리 주의를 주고 화를 내어도 뛰는 애를 어떡합니까그럼 애를 묶어놓고 키움니까?”“애를 아직 안 낳아봐서 그래요나중에 엄마가 되면 다 이해하실 거예요.”만약아랫집의 항의를 받은 당신의 반응이 이렇다면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며 욕을 한다면당신이 생각하는 이상으로 심각한 문제로 확대될 것이다그렇다면이 상황에서 어떠한 접근방법이 필요할까간단하다아랫집 민원 요구사항에 대한 노력하는 말과 행동을 보이면 된다필자의 아이들이 어렸을 때 아랫집의 항의 방문을 받은 적이 있다.

다음날 작은 선물을 준비하여 아이들과 함께 아랫집을 방문하여 정중한 사과를 했고층간소음을 줄이는 교육을 위한 3주 정도의 시간 양해를 구하고 아이들에게 걸음걸이를 교육시켰다그 후로는 아랫집 민원을 받지 않았다아랫집 방문 때 필자의 사과의 말은아내한테 이야기를 들었습니다그동안 저희 아이들 때문에 얼마나 힘드셨습니까죄송합니다제게 3주만 시간을 주시면제가 아이들을 잘 교육시켜 더는 소음 때문에 피해를 주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3주 후에도 개선되지 않고 계속 소음이 발생한다면 언제든 알려주세요그때는 제가 다른 방법을 찾아 보겠습니다.”였다결론적으로당신이 아랫집의 항의 전화나 방문을 받았다면 기본적으로 먼저백번은 참고 참다 온 것이다라고 생각해야 한다.

그리고 구체적인 날짜를 제시하며 그때까지 개선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어야 한다가령 3주내 매트를 깔고실내화를 신고아이들이 걷는 연습을 시키고어른들이 걸을 때 발망치 소리가 나지 않도록 발뒤꿈치를 들고 걷는 연습을 하겠다고 제안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그러면 아랫집은 그 기간 동안 비록 소음이 발생하더라도 당신의 노력에 어느 정도의 마음의 여유가 생겨항의성 민원이 확 줄어들 것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09/04 [14:29]   ⓒ 전국아파트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이동
메인사진
12월부터 달라집니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질의응답] 공동주택 내 안건에 대한 투표를 방문투표로 실시해도 되는지에 관하여 / 전국아파트신문
‘세모집-세상의 모든 집’ 붐 "명동에 신혼집, 풍수지리상 돈 들어오는 곳" / 전국아파트신문
[질의응답] 관리규약을 위반한 현수막의 처리에 대하여 / 전국아파트신문
대한주택관리사협회 제10대 회장 하원선 후보 당선 / 전국아파트신문
‘다시갈지도' 'MZ 대표 배우' 지예은, "대가리 꽃밭 별명? 처음엔 심하다 생각했지만 이젠 좋아!" / 전국아파트신문
아파트 바닥충격음 성능기준 강화...층간소음 잡는다 / 전국아파트신문
윤종신, 오늘(29일) 2023 ‘월간 윤종신’ 10월호 ‘그때’ 발매 / 전국아파트신문
“청와대서 특별한 겨울밤 산책을~”…내달 6~11일 야간 개방 / 전국아파트신문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주의…어패류 등 완전히 익혀먹어야 / 전국아파트신문
부천시 ‘전세사기 피해 예방 큐알(QR) 코드 스티커’ 제작·배포 / 전국아파트신문
광고
광고